카테고리: Android / iOS / Windows / Etc

모든 기기에서 구글 메시지 받기 취소.

구글 계정에서 2단계 인증을 설정한 경우, 새로운 기기에서 로그인했을 때, 내가 정말로 로그인한게 맞는지 확인하는 문구가 휴대전화로 전송된다. 그런데.. 구글 계정을 사용한 안드로이드기기가 여러 대라면, 새롭게 로그인 할 때마다 모든 기기에서 삐리링~ 하는 소리를 들어야만 한다. 그 중, 실제 전화번호가 부여된 한 기기에서만 알림을 받으려면, 다음으로 이동해서 설정한다. 구글 계정 – 보안 – Google 에

transdroid/transdrone, Deluge 2(RPC) 설정

RPC 라는 건, Remote Procedure Call 을 말하는 듯 하고, Deluge RPC 에 대해서는, Deluge Reference 에서 찾아볼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봐도 모르겠으니 넘기고, Transdroid 에서 Deluge RPC 란, Deluge Web 을 사용하지 않고 그냥 deluged(Daemon)에 직접 연결하는 방식을 말한다.지금까지 이걸 사용해보고 싶었었는데, 어떻게 설정하는지를 알지 못해서 넘겨왔었다. 오늘, 서버가 죽으면서 Deluge-web 파일이 손상되는

리눅스 라이브 디스크 사용 후 원상복구: SD Formatter

USB 드라이브에 리눅스(우분투) 라이브 드라이브를 설치했다가, 나중에 일반 드라이브로 전환하려고 했는데.. 뭔가 좀 잘 되지 않았다.그냥 포맷을 해서 사용하면, 파일 이동엔 별 무리가 없는데, PC와 연결된 상태에서 재부팅을 하면 그 드라이브로 부팅이 되는 경우가 있었다. 우분투로 부팅되는 건 아니고, Grub 만이 잔재가 남아서 최후의 발악을 하고 있는 모양이다. 이걸 확인해보면, 이런 모양을 보인다. 보통은 파티션(sdd1)에

안드로이드: 갑자기 외장디스크 음악 파일이 인식되지 않을 때?

오늘 아침 알람이 그 애들 목소리가 아니었다. 어제는 기억이 나질 않는데.. 아무튼 적어도 오늘 아침은, 기본 알람 소리였다. 특이하게도 오늘은 알람 전에 일어나 있었기 때문에 그 소리를 더 정확하게 들을 수 있었다. 뭔가 오류가 생긴 건가.. 하고 다시 알람을 바꾸려고 했는데, 외장디스크에 들어있는 내 음원파일들이 전혀 보이질 않았다. 폴더를 추가 하려해도, 아예 그런 메뉴가 없다.

iPad air(2019) 출시.

애플답지 않게 굉장히 조용히 시장에 나온 iPad air, 그리고 iPad mini.mini 에는 별 관심이 없고, air 는 그나마 눈길에 갔는데, 오늘 공개된 모양이다. 다음 두 기사로 iPad air 에 대한 모든 것(?)을 알 수 있었다. 애플이 40개월만에 신형 아이패드미니 내놓은 이유 2019 10.5-Inch iPad Air vs. 2017 10.5-Inch iPad Pro 결론은, 별 거 없고, 일종의

OpenSuse Tumbleweed, 30분 감상.

요즘 macOS 에 정신이 없는 판국에, 갑자기 OpenSuse 가 눈에 들어왔다.그 중에서도, Tumbleweed 가. 계기는 엉뚱하게도 Latte-Dock 이 만들어줬다. 최근 Latte-dock 이, 아이콘의 중간보다 윗부분을 클릭해야만 프로그램이 실행되는 문제가 있어서, KDE 포럼에 버그보고를 했었다. 그런데.. 버그를 담당한 관리자(?)가 자신은 Tumbleweed 를 쓴다고 해서, 찾아보고나서 그게 OpenSuse 의 Rolling Release 라는 걸 알게됐다. Rolling Release 를

Hackintosh: 사운드 설정. AppleALC.kext 사용.

Hackintosh 에서 사운드를 설정하는 방법도 한가지는 아니다. VoodooHDA.kext 를 사용하는 방법도 있는데, 여기서는 비교적 최신기술(?)인 AppleALC 를 사용해보도록 한다. 이 방법은 데스크탑/랩탑에 모두 적용된다.랩탑을 사용할 때는 RehabMan 의 config.plist 를 사용하면 몇몇 설정은 이미 되어 있는 듯 한데, 아무튼 해야할 일은 다음과 같다. (EFI 는 물론 마운트 해야 한다.) 아래 방법 중, Inject 는 반드시

Hackintosh: 랩탑 터치패드.

랩탑용 터치패드에 관련된 Kext 는 다음 두가지가 많이 쓰이는 듯 하다. Smart Touchpad Driver RehabMan OS-X-Voodoo-PS2-Controller 첫번째는 macOS 기능을 많이 흉내내어 랩탑의 터치패드를 맥처럼 쓸 수 있게 해준다. 다만.. 몇가지 문제가 있다.설정을 잘못한 탓인지는 모르지만, TrackPoint 와 동시에 쓸 수가 없고, TrackPoint 를 움직이면 터치패드까지 먹통이 되어 버린다.그렇지 않더라도, Drag Lock 기능도 안되는 듯 하다. Voodoo

Macos, ls 에 보이는 @ 는? 지우려면?

Macos 에서 ls 를 하면, @ 가 보이는 경우가 있다.이건 Extended Attribute 라고 한다는데, 전통 xNix 시스템에선 사용하지 않는 속성들을 저장해놓는 기능이다. 헌데.. 딱히 이걸 지울 필요는 없지만, 없어야 할 곳에 이게 생기는 경우가 있다.지금 한창, EFI 디렉토리, /Library/Extensions 에 이것저것 넣었다 뺐다 해보고 있는데, 특히나 GUI 로 작업을 했을 경우 이게 생기는 때가 있다.

VirtualBox macOS 해상도 조정

VBox 내에 설치된 macOS 는 1024×768 로 해상도가 고정되어 있다.다음 명령으로 해상도를 조정해줄 수 있다. (이 명령을 내리기 전에, 이 가상머신은 반드시 종료된 상태라야 한다.) 위에서 ‘High Sierra’ 는, VBox 에서 할당한 이름이다.실제 모니터 해상도가 1920이라면, 1440 정도가 쓰기에 괜찮아 보인다. ** 이 내용은 어디에 저장될까?VBox 용 디스크 이미지가 저장되어 있는 디렉토리에 가면, 동일한 이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