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말, 코호트를 쉬운 말로.

국립국어원에서, 2020년 2월/3월 현재 가장 많이 들을 수 있는 단어인 ‘비말’, ‘코호트’ 등에 대한 대체어를 선정하여 공개했다.

  • 비말(飛沫) : 침방울
  • 코호트(Cohort) 격리 : 동일 집단 격리

이렇게 표현하면 누구나 알아들을 수 있겠다. 진작에 이리했다면 더 좋았을텐데.


‘비말’은 전에도 들어본 적이 있었나싶을 정도로 생소한 단어였다. 침방울이라는 새 표현을 보고나서야, ‘말’이 분말할 때 그 말인가보다.. 하고 생각했는데, 그건 또 달랐다.

분말(粉末)은 가루 분, 끝 말이고, 비말(飛沫)은 날 비, 물거품 말이다. 분말은, 가루를 끝까지(?) 갈아서 아주 작게 만든 입자라는 뜻으로 보이고, 비말은 글자 그대로 날아다니는 물거품(방울)을 뜻한다.

말(沫)자를 쓰는 단어가 그리 많지도 않고, 익숙한 단어도 없다.
그나마 포말(泡沫) 하나 아는 단어고, 백말, 용말, 부말, 수말 등등은 정말 생소하다.

이렇다면, 애초부터 ‘침방울’을 썼어야 하는게 아니었나.


Cohort 란 영단어는 처음 봤다. ‘코호트’라는 표현은 아마도 이전에 들어봤을 텐데, 철자까지 찾아볼 생각은 못했다.

사전에는 아예 ‘전문용어’라는 표제가 붙어있고, 동일한 특색/양식을 공유하는 집단이라고 설명되어 있다. 또는, 못마땅하거나, ‘패거리’ 등의 분위기로, ‘지지자’라는 뜻도 있다. 콜린스 사전엔 ‘지지자’가 1번이고, 집단이 2번이다.

예문 :

  • Tests were carried out on the entire cohort of eight-year-olds at primary school.
  • She speaks for a whole cohort of young Japanese writers.

옥스포드 사전(Usage 항목)에 따르면, cohort 의 원 뜻은 라틴어로 ‘로마 군대의 한 단위’를 뜻했다고 한다. 요즘 말로 따지면, ‘분대(分隊)’, ‘소대(小隊)’ 등의 편성 단위가 되겠다.
이 뜻이, 20세기 미국에서 조금 달라지면서, 지지자(패거리?)의 뜻이 더해졌다고 한다. 헌데, 몇몇 사람(학자?)들은 이 단어는 ‘집단’의 의미로만 써야 하며, 개인들에게 써서는 안된다라고 주장한다고 한다.


아무튼..
더 이상 큰 피해없이 잘 마무리될 수 있기를..

안녕하세요. 글 남겨주셔서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