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전 처음 해보는 경험, Gorogoa

Steam 에서 주말 세일을 하는 품목중, Gorogoa 라는 게임이 있었다. 일단은 값이 싸고, 퍼즐게임이라길래 무작정 구매를 해버렸다.

그리고 2시간.. 오랜만에 즐거웠다.
게임은 정말 독특하다. 그림도 예쁘고, 음악도 분위기에 딱 맞을 뿐더러, 퍼즐도 별로 어렵질 않아서 게임에 몰입하기에 방해요소가 거의 없다.

다만.. 너무 짧다는 게 첫번째 아쉬움.
MacOS 로 해본 첫게임이었는데, 마우스로만 조작하는 게임이다보니, 터치패드로 조작하기가 아주 수월했다. 마우스로 정교하게 해야하는 작업이 없기에, 터치패드로 설렁설렁(?) 할 수 있었다.

그리고 두번째.
게임을 다 끝내고 나서야 iOS 로도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됐는데, iOS 쪽은 할인을 하지 않는데도 Steam 판보다 쌌다. 스팀은 약 8500원 정도, iOS 는 5900원.

Monument Valley, 그리고 아주 예전의 ‘무한회랑’ 과 비슷한 분위기이긴 하지만, 그들과 가장 큰 차이점은 ‘그림’이 아닐런지.

살짝, 2700원 정도 아깝긴 하지만, 그래도 MacOS 첫 게임이었다는데 의의를 두며..

Tags:

안녕하세요. 글 남겨주셔서 고맙습니다.